[불안형의 공식 ③] 고급 편

불안형을 이해하는 시간, 불안형의 공식 세 번째 칼럼입니다.

지난 칼럼에서는 불안형이 가지고 있는 공식에 대해 깊게 이해해 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번 칼럼에서는 연애에서 나타나는 불안형의 유형을 분류하고 각각에 관해 이야기해 보려고 합니다.

우리는 연애할 때 상대방이 보여주는 모습을 보고, 불안형인지 아닌지를 추측해 볼 수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들어주기에는 힘든 요구나 감당하기에는 어려운 약속들입니다.

예를 들면 다음과 같은 말들입니다.

“일이 바쁘더라도 중간중간 연락 좀 잘 해줘.”

“술자리 이동할 때마다 말해줬으면 좋겠어.”

“자기 전에는 꼭 전화하고 자!”

“넌 나 안 보고 싶어?”

“나 사랑해? 얼마나 사랑해?”

힘들었던 기억이 떠오르는 분이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괜찮아요?

벌써 피곤해지는 사람도 있을 테고, 이 정도는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을 겁니다.

이것은 불안형과 연애할 때 가장 많이 듣는 말, Best 5입니다.

그러나 우리가 이렇게 불안형에 관해서 이야기할 때는 한 가지 전제가 필요합니다.

0 0 투표
도움이 되셨나요?
구독
알림
0 댓글
인라인 피드백
모든 댓글 보기
카카오톡 채널 상담하기
0
당신의 생각을 듣고 싶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