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협상법

연인이 되는 과정을 관계학 입장에서 지켜보면 재미있습니다.

이는 마치 서로가 대립하는 입장에서 시작하여 서로의 요구와 기대를 조율하며 상호 이해하고, 공감하며, 마침내는 사랑하는 관계를 형성해 나가게 됩니다.

이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이 바로 ‘협상’입니다.

협상은 일상생활의 많은 부분에서 사용되지만, 특히나 연애에서는 더욱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왜냐하면 연애는 두 사람이 서로 다른 배경, 가치관, 생각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서로를 이해하고 존중하며 사랑하는 관계를 만들어 나가는 과정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연애에서의 협상은 단순히 누가 이기는지 결정하는 것이 아니라, 모두가 만족하고 행복한 결과를 찾아가는 과정입니다. 이는 상호 존중과 서로의 욕구와 기대를 이해하며, 감정을 솔직하게 표현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또한,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갈등을 해결하는 데에도 협상이 큰 역할을 합니다.

연애에서의 협상은 사실상 자유 무역 협정(FTA)과 많은 공통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FTA는 국가 간에 특정 상품이나 서비스의 거래를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만드는 국제적인 협정입니다. 연애에서의 협상도 이와 비슷하게, 서로 다른 두 사람이 각자의 이익과 요구를 충족시키며 상호 간의 관계를 유지하고 발전시키기 위한 과정입니다.

FTA에서는 무역 장벽을 줄이거나 없애는 것이 목표이며, 이를 위해 각국은 서로의 이익과 요구를 이해하고 반영하는 과정을 거칩니다. 마찬가지로 연애에서도 서로의 요구와 기대를 이해하고 반영하여 감정의 장벽을 줄이거나 없애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FTA는 상호 이익을 추구하는 ‘윈-윈’ 전략을 중요시합니다. 이는 연애에서의 협상과도 흡사한데, 연애에서도 양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결과를 찾아가는 윈-윈 전략이 필요합니다.

이처럼 연애에서의 협상은 서로 다른 두 사람이 서로를 이해하고 존중하며, 갈등을 해결하고 상호 간의 행복을 추구하는 과정입니다. 이는 FTA와 같이 서로 다른 국가 간의 이해와 존중, 그리고 공통의 이익을 찾아가는 과정과 매우 유사합니다. 이런 점에서 연애 협상은 마치 ‘연애 FTA’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연애의 FTA는 연애에서의 교환과 협상을 새롭게 바라보는 방식입니다.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연애에서 협상은 대부분 한쪽이 다른 쪽에게 양보하거나 희생하는 것에 초점이 맞춰져 있습니다. 예를 들어, 하루에 연락을 10번 해야 한다는 사람과 5번만 해도 충분하다는 사람이 만나서 8번으로 합의하는 것이 전형적인 사례입니다. 하지만 이런 방식은 결국 한쪽이나 다른 쪽이 희생하게 되는 상황을 만들어냅니다.

대부분의 연인은 이런 방식의 협상을 서로가 맞춰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서로의 생각과 방법을 조율하고 양보하는 것도 중요한 방법입니다. 그러나 모든 사안을 이렇게 양보하고 조율하면서 맞춰가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아니, 사실상 불가능합니다.

이런 협상은 이렇게 모두가 양보하는 방식으로, 연애가 지속되기 어렵습니다. 협상이란 서로가 이익을 얻을 수 있는 방식을 찾는 것을 목표로 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연애도 국가 간의 FTA 협상과 유사합니다. FTA에서는 한 나라가 다른 나라에 양보하는 것이 아니라, 양쪽 모두가 이익을 얻을 수 있는 상품과 서비스를 주고받는 것을 목표로 하기 때문입니다.

연애 FTA

이렇게 연애도 서로의 요구사항을 이해하고, 그것을 존중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연애는 서로 사랑하는 관계에서 시작하지만, 이는 양보와 희생이 당연하다는 생각을 불러일으킬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접근이 생각보다 성공적인 연애를 보장하지 않습니다. 여러분의 경험에도 이미 존재하고 있을 겁니다. 그리고 실제로 연애야말로 FTA 협상처럼 서로의 이익을 고려하는 방식이 관계를 유지하는 데 효과적입니다.

예를 들어, 하루에 연락을 10번을 바라는 사람과 5번만 하길 바라는 사람이 만나서 단순하게 7~8번으로 합의하는 것은 서로의 요구를 만족하는 것도 존중하는 것도 아닙니다. 그리고 대립하는 모든 문제를 다 이렇게 정하려고 하다 보면, 언젠가 절대 양보하지 못하는 문제에 봉착합니다. 그러면 서로가 바라는 것을 끊임없이 주장하고 대립하다가 결국 한쪽이 포기하게 되면서 갈등이 시작됩니다.

그러면서 그동안 양보해 왔던 것들에 대한 불만들이 생기게 됩니다. 시간이 지나서 나중이 되면, 누가 더 많이 양보했는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결국 자신이 양보했다는 사실만 남게 됩니다. 또한 중요하다가 생각했던 문제일수록 양보가 아닌 희생이라고 인식할 수도 있습니다. 이런 것들은 하나하나 쌓이다보면, 결국 자신을 잃어가는 연애를 하고 있다는 위기감을 주게 됩니다. 따라서 연애는 서로 맞춰가는거라고 말하면서 서로가 양보하는 협상은 매우 쉽지만, 반면에 리스크가 매우 큰 협상입니다.

국가 간의 FTA 협상에서는 일방적인 희생이나 양보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국익이 우선되기 때문입니다. 이런 관점에서 볼 때, 연애 관계에서도 자신의 이익을 고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는 결국 자신의 욕구와 기대를 충족시키면서 상대방의 욕구와 기대를 동시에 충족시키는 공정한 교환을 의미합니다.

아이러니하게도, 이런 방식의 연애가 더 오래가고 갈등이 더 적게 일어납니다. 이는 관계의 안정성과 만족도를 높이는 데 기여하며, 서로 간의 신뢰와 존중을 더욱 강화합니다. 따라서 연애에서도 FTA 협상처럼 서로의 이익을 고려하는 것이 중요하며, 이는 건강하고 만족스러운 관계를 만들어내는 핵심 요소입니다.

이렇게 연애 FTA는 서로의 이익을 고려하고, 그것을 존중하는 방식으로 연애를 바라보는 새로운 관점을 제공합니다.

0 0 투표
도움이 되셨나요?
구독
알림
0 댓글
최신
가장 오래된 최대 투표
인라인 피드백
모든 댓글 보기
카카오톡 채널 상담하기
0
당신의 생각을 듣고 싶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