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in] 엠넷 ‘커플팰리스’ 대규모 매칭 서바이벌로 새로운 연애 예능의 패러다임을 제시

엠넷이 30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하는 ‘커플팰리스’는 이제껏 보지 못한 규모의 커플 매칭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연애 예능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키는 데 목표를 두고 있다.

2024년 결혼시장을 축소판으로 표현할 수 있는 이 프로그램은 100명의 싱글남녀가 완벽한 결혼을 향해 나아가는 모습을 실시간으로 담아낸다. 이들 참가자들은 자신의 외모, 경제력, 성격, 그리고 결혼에 대한 기대와 조건 등을 솔직하게 드러내며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이상적인 상대를 찾는 과정을 거친다.

‘커플팰리스’의 특별함은 그 프로그램의 규모와 시스템에 있다. 100명의 싱글남녀가 함께 참여하는 이 프로그램은 결혼정보회사에서 보통 볼 수 있는 다양한 유형의 이상형이 한꺼번에 모여 대규모 매칭 쇼를 선보인다. 이 프로그램은 결혼정보회사의 매칭 시스템을 차용해 현실적이고 극사실적인 매칭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런 방식은 제한된 인원 속에서 동거 리얼리티를 그려내던 기존의 방식과는 확연히 차별화되며, 결혼 이상형을 찾는 다양한 매력의 싱글남녀 100명이 함께하는 현실적인 결혼시장을 제공한다.

서바이벌 예능의 대표주자인 엠넷이 새로운 결형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이를 통해 ‘서바이벌’ 포맷을 연애 예능에 어떻게 접목하는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대규모 매칭 쇼로 시작해 팰리스 위크와 파이널 프러포즈까지 총 3단계에 걸쳐 진행된다. 특히 팰리스 위크에서는 자유롭게 결혼 상대를 찾는 싱글존과 결혼 준비를 하는 커플존, 두 개의 세계로 나뉘어 구성된다.

‘커플팰리스’의 제작진에는 ‘너의 목소리가 보여’의 이선영 CP와 ‘러브캐처’의 정민석 PD가 합류하였으며, MC로는 예능의 베테랑인 김종국, 유세윤, 미주가 이름을 올려 시청자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현직 커플매니저로 활동 중인 미란다, 성지인, 정수미가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초고속’, ‘고효율’의 현실 매칭에 힘을 실어주며, 이를 통해 싱글 남녀들이 완벽한 결혼 상대를 찾는 도움을 주게 될 것이다.프로그램의 특별 상담사로 참여한 이들은 결혼에 대한 깊은 이해와 뛰어난 매칭 능력으로 참가자들의 이상형 찾기에 기여하며, 그 과정에서 다양한 연애와 결혼에 대한 조언을 제공한다.

프로그램이 진행됨에 따라, 참가자들은 서로를 더 잘 알게 되고, 이를 통해 자신의 이상형에 대한 관점을 넓히게 된다. 이 과정에서 참가자들은 자신의 가치관을 반영한 이상형을 찾고, 동시에 현실적인 이상형을 찾는 과정을 경험하게 된다. 이렇게 참가자들이 자신의 이상형을 찾아가는 과정은 시청자들에게도 많은 공감과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프로그램은 참가자들의 솔직한 이야기와 감정을 담아내기 위해 다양한 촬영 기법을 활용한다. 참가자들의 일상과 매칭 과정, 그리고 그들 간의 다양한 상호작용을 실시간으로 담아내며, 이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형태의 연애와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선사한다. 이렇게 ‘커플팰리스’는 참가자들의 이상형 찾기를 통해 현실적인 결혼 문화에 대한 새로운 통찰을 제공하고, 동시에 참가자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선사한다.

‘커플팰리스’ 제작진은 “이 프로그램은 100명의 매력적인 싱글 남녀들이 최고의 결혼 상대를 찾을 수 있는 대규모 커플 매칭 서바이벌이다. 마치 현실의 결정사처럼, 결혼을 위한 만남과 매칭이 빠르고 효율적으로 이뤄지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상대를 고르는 과정부터 실제 결혼 준비 과정까지, 2024년의 결혼 시장의 축소판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0 0 투표
도움이 되셨나요?
구독
알림
0 댓글
인라인 피드백
모든 댓글 보기
카카오톡 채널 상담하기
0
당신의 생각을 듣고 싶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x